반도체네트워크

죄송합니다. 더 이상 지원되지 않는 웹 브라우저입니다.

반도체네트워크의 다양한 최신 기능을 사용하려면 이를 완전히 지원하는 최신 브라우저로 업그레이드 하셔야 합니다.
아래의 링크에서 브라우저를 업그레이드 하시기 바랍니다.

Internet Explorer 다운로드 | Chrome 다운로드

램리서치, 어린이날 맞아 소아암 어린이들 위해 치료비 기부



- 토이 드라이브(Tory Drive) 프로그램 참여해 303명에게 장난감 선물도 함께 전달


램리서치가 어린이날을 맞아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소아암 환아 치료를 위한 기부금을 전달하고 ‘토이 드라이브(Toy Drive)’ 프로그램에 참여해 303명의 소아암 환아에게 장난감을 선물했다고 27일 밝혔다. 

램리서치는 소아암으로 투병하는 어린이를 위해 지난 2014년부터 한국백혈병어린이 재단과 함께 매년 치료비 기부와 함께 토이 드라이브 행사에 참여해 장난감을 후원해 왔다. 올해까지  소아암 어린이 1,253명의 어린이에게 어린이날과 크리스마스에 장난감을 선물했으며, 92명의 어린이에게는 치료비를 전달했다. 

코로나19영향으로 사회적 거리두리가 한창인 가운데 올해 토이 드라이브 행사도 달랐다. 매년 램리서치코리아와 램리서치매뉴팩춰링코리아 임직원이 자원봉사자로 참여해 손수 응원 메시지를 적고 함께 모여 장난감을 포장해 전달해 왔다. 올해는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단체 행사가 어려운 상황에서 임직원과 가족들이 손글씨, 사진 등 각양각색의 방식으로 어린이를 위한 응원 메시지를 준비해 온라인으로 모았다. 이렇게 모은 응원 메시지는 카드로 제작돼 준비된 장난감과 함께 소아암 환아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램리서치코리아 김성호 대표이사는 “힘든 투병 생활을 겪고 있는 아이들에게 가장 큰 선물은 이웃의 관심과 사랑”이라며, “소아암 어린이들이 투병 생활을 씩씩하게 이겨내는 데 작은 힘이라도 될 수 있도록 램리서치는 임직원들과 함께 꾸준하게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서선원 사무총장은 “이번 어린이날 선물은 병원과 집에서 어린이날을 보내야 하는 소아암 어린이들에게 잊지 못할 특별한 추억이 될 것”이라며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소아암 어린이를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는 램리서치 임직원에 감사한다.”라고 전했다.

한편, 램리서치코리아와 램매뉴팩춰링코리아는 코로나19로 더욱 어려운 상황에 처한 소아암 어린이들을 위해 한국백혈병 어린이재단에 마스크를 기부하고 긴급 지원금을 전달한 바 있다. 또한 임직원이 함께 참여하는 더블 매칭 프로그램을 통해 추가로 조성된 기금을 기부할 예정이다. 




leekh@seminet.co.kr
(끝)
<저작권자(c) 반도체네트워크,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PDF 다운로드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에 의한 수집/이용 동의 규정과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PDF 다운로드를 위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십니까? 동의를 거부할 수 있으며, 동의 거부 시 다운로드 하실 수 없습니다.

이메일을 입력하면,
(1) 신규참여자 : 성명/전화번호/회사명/분야를 입력할 수 있는 입력란이 나타납니다.
(2) 기참여자 : 이메일 입력만으로 다운로드가 가능합니다.

×

회원 정보 수정



* 가입시 이메일만 입력하신 회원은 이름란을 비워두시면 됩니다.